"What is the intention of North Korea to launch a hypersonic missile test in the new year?"

Author
Janne Pak
Date
2022-01-05 14:45
(1-05-2022)  by: Janne Pak(White House & Pentagon Correspondent)




@A ballistic missile launched by North Korea into the East Sea on New Year's Day on January 5, 2022.

On January 5, 2022 (local time in South Korea), it was reported that North Korea had launched a ballistic missile into the East Sea, but it was revealed that North Korea had conducted a test launch of a hypersonic missile. This missile has the capability to hit a target of 700 km.

In addition, the South Korean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is closely investigating a nuclear-capable KN missile, and expressed concern that North Korea's armed protests will continue.

North Korea's missile launch is the first in 78 days since the launch of a new submarine-launched ballistic missile (SLBM) on October 19 last year.

North Korea's aggression is likely to continue in the future, considering that the Kim Jong-un regime is accelerating its military force by continuing the development of new weapons according to their plans in 2022 at the recent plenary meeting of the Workers' Party of North Korea.

The launch of ballistic missiles is a violation of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North Korea's aggression behavior is a direct rejection of the 'appeasement policy' that the South Korean government is trying to solve through dialogue with North Korea.

It is also analyzed that this suggests that North Korea is not interested in the “declaration of an end to the war” that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is pushing for at the end of his term. As a result, it can be seen that Kim Jong-un does not want to ease tensions on the Korean Peninsula.

Concerned that another North Korean aggression will continue, the South Korean government is watching closely.

Meanwhile, the U.S. Department of Defense sent a statement from the U.S. Indo-Pacific Command as follows in response to my request for a question about North Korea's missile launch.

"USINDOPACOM Statement on DPRK Missile Launch​
U.S. Indo-Pacific Command


We are aware of the ballistic missile launch and are consulting closely with our allies and partners. While we have assessed that this event does not pose an immediate threat to U.S. personnel or territory, or to our allies, the ballistic missile launch highlights the destabilizing impact of the DPRK’s illicit weapons program. The U.S. commitment to the defense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Japan remains ironclad."

*While the competition between the US, China and the US and Russia is intensifying, North Korea is taking sides with China and Russia, drawing attention to North Korea's future actions.

[북한, 새해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 의도가 무엇 인가?]

2022년 1월5일(한국 현지시각) 북한이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고 보도됐지만, 북한이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를 했다고 밝혀 졌다. 이번 미사일은 700Km 표적을 명중할수 있는 성능을 지녔다.

또한 한국 국방부는 핵탑제가 가능한 KN미사일에 대해서도 면밀히 조사중이며, 북한의 무력시위는 계속될것이라는 우려를 표명했다.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는 지난해 10월 19일 신형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 발사이후 78일 만이다.

북한 김정은 정권이 최근 노동당 전원회의에서 2022년에 자신들의 계획에 따라 신무기 개발을 이어가며 군사력을 가속화 해 나간다는 것의 연장선에서 볼 때 앞으로 북한의 침략적 행위가 계속 될 우려가 있다.

탄도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 행위다. 북한의 침략적 행동은 한국정부가 북한과 대화로서 풀어나가려는 ‘유화정책’에 대한 정면 거부다.

또한 문재인 정부가 임기말 추진 하고 있는 ‘종전선언’에도 북한이 관심이 없음을 시사하는 것이다고 분석된다. 이로서 김정은은 한반도의 긴장완화를 원하지 않고 있다고 볼 수 있다.

북한의 또다른 침략 행위가 계속 될 것을 우려해 한국 정부는 예의 주시하며 지켜보고 있다.

한편 미 국방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본 기자의 질문 요청에 다음과 같이 미 인도-태평양 사령부의 성명서를 보내왔다.

“북한 미사일 발사에 관한 USINDOPACOM 성명서
미 인도태평양사령부


우리는 탄도미사일 발사를 인지하고 있으며 동맹국 및 파트너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 사건이 미국 요원이나 영토 또는 동맹국에 즉각적인 위협을 가하지 않는다고 평가했지만, 탄도 미사일 발사는 북한의 불법 무기 프로그램의 불안정한 영향을 강조합니다. 한국과 일본의 방위에 대한 미국의 공약은 철통같습니다.“

미.중 그리고 미.러시아간의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북한의 중국과 러시아 편들기에 나서고 있어 앞으로의 북한의 행동이 주목되고 있다.

All Copy Right Reserved: on USA JOURNAL KOREA Site.

 
(Janne Pak, White House Correspondent)
A professional female Journalist who has covered the Korean Peninsula issues and Korea-U.S. relations for over 20 years, White House, Pentagon, State Department, Congr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