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6-2020)      by: Janne Pak [남.북 보건협력이란 명분아래 추경예산 퍼 줄지에 국민들 눈 부릅뜨고 지켜 봐야!“ 돌변한 김정은이 돈 냄새 맡고, 친서보내 문재인 건강 걱정한다고?? 소가 웃다가 기절할 일이다.] @판문점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문.김 (6/31/ 2019년)./김정은은 죽지않으려고 판문점에 나왔는데 문재인은 왜 나왔을까!. @지난 2018년 3월 5일 정의용 국가안보보좌관. 서훈 정보국장이 평양을 방문해 김정은과 그들만의 추억을 만들고 있는 장면. 문재인과 김정은이 새로운 추억놀이를 재현하기 위한 음모를 하고 있는 정황이 포착되고 있어 주의깊게 살펴봐야 한다. 지난 2일 김정은의 방사포(미사일)발사, 한국은 발사체라고 말하고 있음 이어서 3일 김여정 청와대를 향해 원색적인 맹비난“저능한 청와대”, 4일 김정은이 “문재인에게 친서 ”문재인의 건강이 걱정된다며 코로나 바이러스 극복을 위해 응원하겠다.“을 보내는등 도대체 헷갈리는 행동을 하고 있다. 김정은이 문재인을 ‘삶은 소대가리‘라고 비난하고 있는것도 모자라 계속 험악한 비난을 한것과는 달리 돌연 한국민을 위로하는 친서를 청와대에 보낸것에 대해 워싱턴의 한반도 전문가들은 많은 의문을 자아내고 있다. 한국 현 정부(문재인)와 대화를 끊어 버리고 하루를 멀다하고 비난을 일삼던 김정은이 갑자기 천사표로 돌변한데 대해, 한국의 일부 전문가들은 김정은이 한국에 대해 대화의 신호라는 것은 건 너무 이른 판단이다. 항상 그랬듯이 명색이 한반도 전문가란는 인사들이 김정은에 대해 잘못 분석하는 바람에 남.북문제와 미.북문제는 꼬이고 말았다. 김정은이 3일 방사포 2발을 발사한데 대해서도 정세현(전통일부장관.민평통 수석부의장)이란자는 북한 대변인처럼 북한 편 들기에 혈안이 되어있다. 정세현은 지난 4일 CBS시사자키에서 김정은이의 이러한 공격적행위에 대해 ‘청와대에...
Janne Pak 2020.03.06
(3-02-2020) [live News] by: Janne Pak @Pence 부통령과 코로나 Task Force팀이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에 대한 현황을 기자들에게 발표하고 있다.(3-02-2020) . Pence 부통령과 백악관 코로나 Task Force 팀은 오늘(2일) 백악관에서 기자들과의 브리핑을 갖고 코로로 바이러스에 대한 더 공격적인 조치를 취할것이라고 밝혔다. Pence 부통령은 이틀전 특정 지역에 대한 여행금지 제한 조치를 결정한 한국과 이탈리아인이 미국행을 하기전 현지에서 먼저 검사를 실시하고 고열을 동반한 이상상황이 보일 경우 미국행을 중단시킬 것을 밝히면서 또한 미국내 공항에 입국시 다시한번 검사가 진행될것이고, 현저한 의심을 동반할 경우 격리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 백신을 연구하는 전문가들로 구성된 팀과 오늘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안보팀, Task Force팀이 회의를 갖고 조기 백신개발에 대한 노력을 다할것이라고 긍정적 평가를 했다. 미국의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원천적으로 봉쇄하기 위한 트럼프 대통령과 모든 기관들이 움직이며, 심혈을 기울이고 있으며, 동맹국들에도 예외는 없이 공격적 조치를 취하는것에 대해 자국민(미국민) 보호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노력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불난후 불을 끄겠다고 허둥되는 문재인 정권의 대책없는 행동과 무능력한 정권에 대해 국제사회가 이미 한국 정부에 대해 국격을 바닥으로 내려치고 있다. 문재인은 군통수권자로서 하루 속히 나라걱정, 국민 생명을 보호하는 절대적인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다. 돈으로 코로나19을 해결하기 위해 추경예산을 아무리 많이 쏟아 부은들 이미 감염에 시달리고 있는 국민들을 원점으로 돌릴수는 없다. 자격없는 무능력한 지도자를 둔 한국 국민의 업보일수 밖에 없다. by: Janne Pak (White...
Janne Pak 2020.03.03
(2-29-2020)   [긴급 속보]     by:   Janne Pak @트럼프 대통령이 29일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한국의 여행금지제한을 발표하고 있다. Pence부통령, 질병예방통제국 소장,보건복지부장관등 관계자들과 함께(2-29-2020) 불과 이틀전 백악관이 한국에 대해 여행제한국 결정이 시기상조하고 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29일, 현지) 토요일 주말인데도 백악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가졌습니다. 백악관 브리핑 룸에는 Pence 부통령을 비롯, 백악관 코로나19 Task Force팀인 Alex Azar(미 보건복지부 장관), Robert Redfield(질병예방통제센터 소장)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미 중국에 대해 여행제한조치가 내려진데 이어 이란과 함께 오늘 이태리, 한국이 Travel Restrictions(여행금지제한국)으로 최고 단계인 4단계로 지정한다고 공표했다. 이로써 한국은 미국무성이 지난 26일 발표한 Travel restriction 3단계에 이어 최고단계(The highest level)인 4단계로 지목됐으므로 여행금지국과 무비자 입국금지가 시행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들의 질문에 앞서, 불행하게도 워싱턴 주에서 코러나 바이러스의 확진자가 발생한데 대해 우려를 표명하면서 정부는 이를 잘 대처하고 있으며 국민들이 너무 걱정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불필요한 여론을 자극시키지 말것이며 정치인과 언론이 과하게 공포심을 유발하지 말 것을 표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민의 이익과 미국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로 예외는 있을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본기자의 질문에 대해_(Q and A) @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제니 박기자. @ 기자회견에서 지명받고 트럼프 대통령에게 질문하고있는 제니 박기자(Janne Pak).(백악관 브리핑룸, (2-29-2020) *질문(Question): (Janne Pak(제니 박기자): Mr. President, thank you very much. Increasing of the coronavirus in Sourth Korea, are you worried about...
Janne Pak 2020.02.29
(2-26-2020) [live News] by: Janne Pak [문재인 정부 보건복지부 장관및 관계자 전원 사임하고 문재인은 즉각 사퇴하라.] @트럼프 대통령과 펜스 부통령이  코로나 바이러스19에 대한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백악관브리핑 룸,2/27/2020)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27일 현지)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번 기자회견은 코로나 바이러스19에 관한 미국의 입장을 밝히면서 미국은 지금까지 코로나에 대한 대응을 잘해 왔으며 앞으로도 전문가등 안보팀과 심혈을 기울여 미국민의 건강안전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펜스 부통령과 5명의 국가안보팀으로 구성된 코로나 바이러스 대책팀(질병예방센터장. 보건복지부 장관, 존스함킨스 감염 전문연구진, 비건 국무부 부장관등이 트럼프 대통령과 함께 브리핑에 참석, 기자회견을 가졌다.  정부 책임자로 펜스 부통령이 임무를 담당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조기 대응을 잘 해온 정부 책임자들을 치하하면서 미국은 미국민을 위한 세계 최대의 의료시스템을 갖추고 있다고 말하며 계속 추이를 모니터링하며 지켜 볼것이라고 말했다. 미 정부의 중국인 입국시 격리등 신속한 움직임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의 조기 대처능력과 공이 있었다는 것을 언론도 부정하지는 않는다. 한국에 대해서는 여행제한을 할수 있는 적기라고도 생각할수 있지만 시기상조 일뿐 더 지켜보면서 얼마든지 제한을 할수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코로나 바이러스는 감기증상과 유사한 것이므로 조심을 해야함을 강조하면서, 손씻기와 접촉에 유의해야 한다고 바이러스 감염을 피하는 일에 더욱 신경을 쓸 것을 설명했다. 미 국무부는 한국을 이미 여행제한경고 3단계를 올려놓고 있다. 이는 곧 영행제한은 시기 상조임을 보여주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도 오늘 브리핑에서 특정한 나라를 지명하고...
Janne Pak 2020.02.26
(2-24-2020) [live 뉴스] by: Janne Pak [한국은 방위비 분담금 증액 감당할수 있는 능력 충분히 갖춰져 있다.] @한.미 국방장관회담후 미국방부 청사 브리핑룸에서 합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Esper(미국 국방장관).정경두(한국 국방장관)-(2-24-2020) 한.미 국방장관회담이 오늘(24일, 현지) 미국의 국방부(Pentagon) 청사 내에서 개최됐다. 미국의 Esper 국방장관과 한국 정경두 국방장관은 회담을 마친후 브리핑룸에서 합동 기자회견을 가졌다. Esper 국방장관은 한.미 양국 장관은 오늘 회담에서 방위비 분담금문제를 논의했으나 결말을 찾지 못했다고 말하면서 8.2% 증가 방위비가 예년보다 높은 수준이라 생각하고 있지만 다만 미국이 원하는 대폭 증가는 한.미가 인식의 차가 있다고 말하면서 분담금협상이 안된다고 포기할게 아니라 자주 만나서 인식의 차를 없애야 한다고 말했다. 에스퍼 국방장관은 한국이 지난해 방위비 분담금보다 더 낼수 있는 충분한 능력을 가지고 있다면서 한국이 미국이 원하는 분담금 인상에 대해 생각을 가지고 좀더 고심해야 된다고 밝혔다. 에스퍼 장관은 한국에 더 방어를 할 것을 촉구하면서(Urges South Korea to contribute more to Its Defense.) 방위비 분담금의 증액은 한국을 더 강하게 방어하고 연합방위태세를 굳건히 하는 데 보장할수 있는 안보(Security)보험 이란걸 강조했다. 또한 미군부대에서 근무하는 한국인 근로자에 대해서는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연합사령관이 이미 무급통지 Notice를 보냈듯이 오는 4월 1일자로 봉급은 중단될 것이라고 밝히면서 단지 건강 의학관련 종사자는 예외는 있으나 작년도 예산에서 당분간 조건부로 적용될뿐 올 여름이면 바닥이 날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전시작전 통제권 이양(Transition of Wartime Operational Control)에 대해서는 시기가 문제가 아니고 조건에 의해 결정될...
Janne Pak 2020.02.25
(2-21-2020) [live News] by: Janne Pak -한국 여행경보국으로 지정될 경우 엄청난 타격 받을것- [문재인은 국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중국당국과 공조 하느냐? 특단의 조치를 못 취하면 즉각 사임하라.] 미국의 질병통제예방센터 CDC(The Centers for Disease Control)는 20일 한국에 대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에 대한 ‘지역사회 확산국’에 추가 지정했다. 이로써 중국,일본,홍콩,대만,태국,베트남 싱가포르등과 함께 바이러스 감염 요주의 국가로 분류됐다. 중국과 홍콩,일본은 이미 여행경보국 리스트에 올려져 있으며 한국도 이른시일내에 여행경보국 리스트에 오르게 될 위험성을 안고 있다. 미 질병통제예방선터와 보건복지부는 오늘 (21일) 중국의 교도소에서 많은 감염확진자가 밝혀졌는데도 중국당국이 이를 보고하지 않고 은닉한데 데해 유감을 나타내며 이로써 불통을 한국에 대한 감시를 더욱 예의주시하며 지켜보고 있다. 최근 중국의 교도소내의 집단 감염이 알려지면서  그동안 은폐하고 있던 중국당국의 보고시스템의 신뢰성에 의문을 가진 미국은 한국 역시 계속 각 지방에서 또는 군장병들까지 확진자 수가 늘어나는데 대해 우려를 나타내면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 수를 은폐하고 있지나 않을까 다각적인 체널로 확인하고 있다. 특히 한국에는 주한미군이 주둔하고 있어 미정부의 우려는 클 수 밖에없다. 문재인의 낙관적인 사고로 감염 방지를 초기에 처리 하지 못한 결과를 국민들이 고스란히 안게 되었다. 하물며 법무부장관이라는 자는 중국과 운명공동체라는 망언을 하는가 하면 중국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으려고 강력한 대책을 세우는데 소흘히 하고 있다.  미국은 이미 지난 4일 중국인 입국에 대해 엄격한 심사를 하고있고 격리를 시작했는데도 한국정부는 오히려 중국인들이 활개를 치고 다니도록 방관했다. 현 정부에 대한 국제사회의...
Janne Pak 2020.02.21
(2-15-2020)         by:   Janne Pak [대북 제재를 유지하지 않는다는 것은 핵보유국을 인정하는 것이다. 북핵 막으려고 제재 가하는데 제재 풀면 핵보유국 인정 꼴 된다!] @Pompeo 국무장관이 독일 뮌헨 안보회의에서 북핵에 대응 국제사회가 대북제재압박에 동참 강조. 미국은 북한의 핵개발을 저지하기 위해 대북제재를 계속 유지해야 한다고 Pompeo 국무장관이 15일 독일 뮌헨에서 열린 ‘뮌헨 안보회의“연설에서 밝혔다. 이로써 미국의 북한에 대한 핵보유국 인정이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것을 알리면서, 미국은 북한에 대한 제재를 국제적, 전세계적으로 공조하며 유지해 나갈것이라는 것을 이날 참석한 나라들에 강력히 피력했다. 제재이완은 곧 핵보유국을 인정하는 의미를 가지면서, 한국의 군통수권자인 문재인이 그토록 제재이완을 위해 김정은의 대변인 역할을 하면서 국제사회에 호소했던 헛된 욕망이 수포로 돌아가 버렸다. @Esper 국방장관이 뮌헨 안보회의에서 북한이 불량국가라면 중국도 세계적인 위협국가라고 말하고 있다. 한편 Esper 미 국방장관도 이날 안보회의 연설에서 미국의 국방전랸보고서를 통해 북한을 북량국가로 지적했음을 밝혔다. 중국에 이어 러시아도 ‘최대 도전 국가‘로 지정하고 나서면서 미국의 북한에 대한 올바른 분석과 판단을 하고 있다는 언론들의 긍정적 평가를 받고 있다. Pompeo 국무장관은 50,60년대를 한국과 북한을 비교해봐도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한국이 훨씬 우월함을 보이고 있고 우선 밤에 불빛이 환하게 밝혀진 한국과 암흑세계와 같은 어둠을 유지하고 있는 북한을 비교해 보면 자유국가가 얼마나 우월하다는 걸 금방 알수 있다고 강조하면서 인권,경제,안전에서도 훨씬 비교가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북한에 대해 하루 속히 WMD(대량상살무기)를 버리고 국제사회의 일원이 되어 북한주민의 밝은...
Janne Pak 2020.02.18
(2-13-2020) [live 뉴스] "Vulnerability of the North Korean people to a coronavirus outbreak." @Morgan Ortagus 국무성 대변인. The United States is deeply concerned about the vulnerability of the North Korean people to a coronavirus outbreak. We strongly support and encourage the work of U.S. and international aid and health organizations to counter and contain the spread of coronavirus in the DPRK. The United States is ready and prepared to expeditiously facilitate the approval of assistance from these organizations.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북한 사람들의 취약성에 대해" "미국은 코로나 바이러스 발발에 대한 북한 사람들의 취약성에 대해 깊이 우려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북한의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막고 억제하기 위해 미국 및 국제 원조 및 보건기국의 활동을 강력히 지지하고 장려합니다. 미국은 이러한 기구의 지원 승인을 신속하게 촉직할 준비가 되어 있고 준비되어 있다."고 Morgan Ortagus 국무성 대변인이 13일 발표했다. @의료시스템이 취약한 북한이 코로나 바이러스를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지 세계가 걱정하고 있다. 전 세계가 코로나 바이러스로 진통을 껶고 있는 가운데 의료품이 취약한 북한에 대해 특히 지적하고 나온것에 대해 인도적인 차원에서 북한 인민들의 건강에 우려하는 바가 크다. 코로나 바이러스에 침묵하고 있는 북한 당국에 대해 의료문제와 사람들의 health문제에 관해서는 진솔한 대화가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미국무성은 건강문제를 제외한 어떠한 인도적 지원에 대해서는 현재 제재문제가 UN에 진행중이므로 제재문제를 방해하지 않기위해서는 신중한...
Janne Pak 2020.02.14
(2-06-2020) by: Janne Pak [트럼프 대통령의 무죄! 박근혜 대통령의 무죄! 그것은 정치적 탄압 이었고 진실은 밝혀졌고 반드시 밝혀질 것이다.] @ 트럼프 대통령이 East Room에서 연설도중 기자들과 초청된 관리들에게 워싱턴 포스트의 앞면 헤드라인을 보이고 있다. (백악관 East Room, 2-06-2020). 트럼프 대통령의 상원에서의 탄핵안 표결이 6일(현지시간) 기각되었다. 지난 4개월 반동안 미정가를 떠들썩하게 만든 대통령 탄핵이 트럼프 대통령의 무죄(no guilty)로 발표되면서 백악관과 미공화당의원들은 안도의 한숨을 쉬었지만 아직도 탄핵의 여운이 완전 말소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백악관 East Room에서 초대된 귀인들과 기자들에게 탄핵기각에 대한 remark를 하고있는 트럼프 대통령(2-06-2020) 트럼프 대통령은 6일 East Room에서 기자들과 가진 뉴스 Conference에서 “탄핵은 나라에 너무나 많은 짐을 안겨주는 행위이고 당과 당, 국민들의 분열을 조장하는 일이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라에 소모적인 행동을 다시는 원치않으며 그 길로 가야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탄핵기간동안 마음의 고충을 토로하며, 가짜탄핵에 대한 자신의 no guilty를 remark 하고잇는 트럼프 대통령.(2-06-2020)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중 ‘워싱턴 포스트 신문지’ 앞면 표지에 실린 헤드라인을 보여주면서“ 내가 본 유일한 표지 기사라며 그러나 모든 언론들의 논조가 같은 엉터리 기사로 인해 정치적인 탄압을 받지 않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한 이번 사기탄핵(phony impeachment),마녀사냥으로 인한 본인 가족들이 겪은 엄청난 고통에 대해 가족에게 미안하기 이를대 없다며 감성적인 표현으로 기자들의 마음을 샀다. 딸인 Ivanka 보좌관을 단상으로 불러 깊이 포옹하며, 멜라니아 여사에게도 감사의 포옹을 했다. @전용기인 마린원을 타기전 백악관...
Janne Pak 2020.02.07